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제30회 미스변산 선발대회 입상자” 부안군 관광홍보대사 위촉맑음, 문하임 등 트로트 가수를 비롯 다양한 활동
지난 7월 27일 변산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선발된 미스변산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지난 7일 선발된 제30회 미스변산 선발대회 입상자 7명을 부안군 관광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고 최근 밝혔다.

위촉식에서 권익현 부안군수는 “미스변산으로 선발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자연경관이 빼어난 관광 명품도시이자 2023년 개최되는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개최지인 부안의 홍보 사절단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역할을 충실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위촉장 수여 후 문화관광해설사와 동행하며 잼버리&부안관광 스탬프 투어를 하면서, 청자박물관 등 부안군 관광명소 알아가기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앞으로 7명의 미스변산은 부안군 관광홍보대사로서 부안군 각종 행사에 함께하며 부안군을 널리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 동안, 2002년부터 지금까지 미스변산 입상자 90여명이 부안군 관광홍보대사로 위촉되어 각계 각층에서 부안군 관광홍보대사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 오고 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