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늘의포토
<포토뉴스> 태안군 '내파수도'에 천연기념물 천연 조약돌 방파제
사진=태안군

태안군 안면읍 방포항에서 배로 20분 거리에 있는 '내파수도'에 국내 유일의 천연 조약돌 방파제가 눈길을 끈다.

'내파수도'는 수 천 년 세월동안 파도에 밀리고 깨지고 씻기며 만들어진 형형색색의 조약돌이 유명하다.  

오랜 세월 파도에 밀리고 깨지고 씻기면서 만들어진 내파수도 몽돌 방파제는 길이300m, 폭20-40m로 그 가치를 인정받아 2009년 천연기념물 제511호로 지정됐다.

내파수도는 조선시대에 중국 상선이나 어선들이 우리나라를 오갈 때 폭풍을 피하거나 식수를 공급하기 위해 정박했던 작은 섬이다.

또 신비한 기암괴석과 섬 정상의 동백나무숲이 절경을 이루고 특히 가을에는 섬을 가득 채우는 억새꽃이 꾸미지 않은 수수한 아름다움을 자랑한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