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김제 지평선축제 '2019 대한민국 빅데이터 축제 명품 브랜드' 대상 수상
사진=연합뉴스

전북 김제시는 김제지평선축제가 '2019 대한민국 빅데이터 축제 대상'에서 명품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고 최근 밝혔다.  

대한민국빅데이터 축제대상은 고려대 빅데이터 융합사업단, KT, BC카드, 세계축제협회(IFEA) 한국지부 등이 KT빅데이터를 기초자료로 분석한 뒤 정성평가를 곁들여 성장잠재력이 높은 축제 20곳을 선정한 결과다.  

김제지평선축제는 지난해 기업상생 최우수상에 이번 두번째 영예의 수상을 안았다.  

지평선축제는 주말 평균방문객이 많이 방문하는 등 가장 눈에 띄는 빅데이터 우수를 받아 선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한국적인 전통 농경문화를 세계인이 보고 즐길 수 있는 축제로 발전시키며 농·특산물 공동 브랜드인‘지평선’의 브랜드가치를 고양시키는 등 대한민국 축제의 나아갈 방향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박준배 김제시장은“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시도된 대한민국 빅데이터 축제 대상에서 명품브랜드 대상을 받게 되어 무척 기쁘다. 빅데이터를 이용한 객관적인 축제 평가에서 지평선 축제의 경쟁력을 인정받은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한 달 앞으로 다가온 지평선축제 역시 차별화된 콘텐츠를 개발하고 관광객 수용 공간 및 먹거리를 확충하여 글로벌축제 품격에 맞는 축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민국 글로벌축제, 제21회 김제지평선축제는 2019년 9월 27일부터 10월 6일까지 10일간, 주 행사장인 벽골제에서 오감을 만족하는 110여가지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