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정경심 교수는 누구인가 '궁금증'
정경심교수= SNS

조국 기자회견 직후 그의 부인 정경심 교수가 누구인지 궁금증이 폭발하고 있다.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는 3일 기자간담회에서 집안의 재산거래는 모두 정경심 교수가 했다고 털어놓은 바 있다.

정경심 교수는 조국 후보자 동생 전처와 해운대 아파트와 인근 우성빌라 전세계약과 매매계약을 한 인물로도 추정된다.  

정 교수는 현재 동양대 교양학부 교수로 이 곳은 진중권씨가 근무하는 곳으로 알려졌다.

정 교수는 서울대 영문과를 다니다 조국 후보자를 만났다. 정경심은 81학번, 조국은 82학번이다. 학번으로는 정경심이 1년 선배이지만 나이는 세 살 많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나경원 조윤선 김민전 등과 함께 서울대를 다녔다.


정 교수는 서울대 영어영문학과에서 학사(1985년), 석사(1988년) 학위를 받은 후 1997년 영국 요크대 MPhil 를 거쳐 2007년 애버딘대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영주 동양대 교양학부 교수로 임용되었으며 웅동학원 이사를 맡고 있기도 하다.

한편 검찰은 조국 후보자 등에 대한 수사를 본격화하고 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좌파척결 2019-09-13 00:32:20

    생긴건 정수기와 판박이네...   삭제

    • 김규선 2019-09-05 11:09:52

      하늘을 두려워 하십시요...
      가진자 배운자들은 양심을 팔지 마십시요
      왜 ....시간은 짧고 ...인간답게 사는자 ...
      진정한 인생 성공의 승리자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