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고창군, ‘재활용 동네마당’ 10개소 설치분리배출취약지역, 폐기물 배출환경 개선 사용가능한 자원 재활용 기대

고창군(군수 유기상)이 농어촌 마을을 비롯한 단독주택 등 재활용품 분리배출이 어려운 읍내 수월마을 등 10개소에 거점수거시설인 ‘재활용 동네마당’을 설치 완료했다고 최근 밝혔다.

재활용 동네마당

 

1억5천여만원의 사업비가 소요된 ‘재활용 동네마당 설치사업’은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분리배출 체계가 취약한 지역에 재활용품 거점수거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폐기물 배출환경을 개선하고 사용가능한 자원의 재활용을 기대하고 있다.

‘재활용 동네마당’은 비 가림 시설과 함께 9종의 분리수거함, 분리배출 감시용 CCTV를 설치해 인근 주민들이 편리하게 재활용품을 배출할 수 있게 된다.

군 관계자는 “재활용 동네마당 설치로 읍면 지역 폐기물 불법소각, 불법투기가 줄어들고, 재활용품 수거율이 향상돼 자원 재활용 활성화가 기대된다.”며 “운영에 따른 문제점 등을 면밀히 검토해가며 점차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