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정헌율 시장, ‘환경 현안문제 해결 역량 결집’ 주문- 신재생자원센터서 9월 현장 확대간부회의 개최

정헌율 익산시장이 지역에서 제기되고 있는 환경 현안문제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 전 직원의 역량을 결집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익산시는 9일 신재생자원센터에서 국․소․단․장, 각 부서장 및 읍면동장 등 약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0개의 핵심 현안과제를 가지고 현장 확대간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열린 회의는 환경 현안문제를 과장급 이상 간부 공무원들이 어떻게 인식하고 있고 해결방안을 모색할 것인지에 대한 고민을 할 수 있도록 신재생자원센터에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부서별 현안과제에 대한 토론에 이어 악천후 속에서도 시설을 견학하고 해동환경을 방문하며 환경문제에 대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회의를 주재한 정헌율 시장은“공직자 개개인이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심각한 고민과 관심이 필요한 시점이다”며“이번 기회를 통해 깊은 반성과 성찰로 우리시 환경정책이 한층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인구늘리기 시책사업, 친절 및 적극행정, 추석연휴 민생안정 종합대책, 부송4지구 도시개발사업, 도시재생 뉴딜사업, 신청사 건립사업 등 사업추진 현황에대한 부서별 보고 후 심도 있는 토의가 진행되었다.

박용섭 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