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학
이낙연 총리 추석연휴 독서 책 소개 '눈길'
사진=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가 추석 연휴 기간 중 읽은 두 권의 책을 소개해 눈길을 끈다.

13일 이 총리는 SNS(사회관계망서비스) 트위터를 통해 연휴 기간 중 읽은 책 '우리가 모르는 대한민국'과 '20vs80의 사회' 등 두 권을 소개했다. 이 총리는 정계의 대표적 독서가로 알려져있다.

이 총리는 책 '우리가 모르는 대한민국' 사진을 올리고 "세계가 놀란 한국의 기적, 기적을 일군 강점과 저력, 기적을 망친 내부의 적들, 또 한 번의 기적을 위하여 우리를 객관적으로 돌아봅니다"라는 코멘트를 남겼다.

책 '20vs80의 사회'를 향해 "상위 20%가 기회를 '사재기'하며, 하위 80%와의 격차를 넓히고 그것을 세습하는 미국 사회를 진단하며 처방을 제시하는 책"이라고 평했다. 이어 "고민하며 읽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여론조사 전문기관 칸타코리아가 SBS 의뢰로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전국 성인 1026명을 대상으로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응답률 11.1%) 이 총리는 15.9%를 차지해 1위를 기록했다.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