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기타
존 레논 展, 'LX 브랜드 데이' 에 드리는 특별한 혜택LX 캐릭터 이벤트와 지역 인디밴드들의 버스킹 무대도 열려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이 한국국토정보공사와 ‘LX 브랜드 데이’를 마련하고 지난 10일부터 오는 22일까지 기획전 ‘이매진 존레논'의 무료 입장 기회를 제공한다.

전 세계가 열광했던 비틀즈의 리더 존 레논(John Lennon)의 삶을 음악, 예술 그리고 사랑으로 풀어낸 <이매진 존 레논>展에서는 그의 사진, 예술작품, 유품 등 340여 점이 전시되고 있다.

이 전시는 지난 3월까지 서울예술의전당 한가람 미술관에서 개최돼 호평을 받았고, BTS RM, 크러쉬, 보아 등 수많은 대중스타들이 다녀가 뜨거운 열기를 띄었다. 지난 7월부터 지역 순회전으로는 최초로 한국소리문화의전당에서 이 전시가 열리게 돼 약 7천여 명이 다녀갔다.

이에 LX는 공공기관 최초로 ‘브랜드 데이’를 만들고 사회적 가치 경영의 일환으로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 향수권을 확대하기 위한 전시 관람료를 지원하기로 했다.

전시장 곳곳에는 LX캐릭터 ‘랜디’를 설치해 인증사진을 SNS에 공유 하면 캐릭터 기념품을 증정하고, 21일과 22일 주말에는 전시회의 감동을 두 배로 느낄 수 있도록 지역의 인디밴드가 버스킹 무대에 선다. 존 레논 전시인 만큼 비틀즈의 음악과 전시에 어울릴 만한 다양한 곡들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전시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는 비틀즈 존 레논의 이면, 그림을 그리고 시를 쓰는 아티스트 존 레논도 만날 수 있다. 그의 미니멀한 그림을 통해 존 레논 만의 독특하고 재치 있는 유머와 풍자를 만날 수 있다.

또한 이번 전시는 존과 요코의 <BED-IN 퍼포먼스>를 재현하기 위해 시몬스 침대에서 프레임과 매트리스를 협찬 받아 실제의 분위기를 연출했다. 반세기가 지난 존 레논의 ‘사랑과 평화’의 메시지가 우리에게 어떤 의미를 주는지 다시 한 번 되새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입장마감은 오후 5시이다. 추석 당일과 월요일은 휴관이다. 문의 063-270-8000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