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T/과학
`전기차 배터리 기술유출 의혹` SK이노베이션 두 번째 압수수색

경찰이 전기차 배터리 기술 유출 의혹으로 LG화학과 소송전을 벌이고 있는 SK이노베이션을 또 다시 압수수색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1대는 20일 SK이노베이션 본사 등 2곳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경찰이 SK이노베이션을 압수수색한 것은 지난 17일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압수수색은 지난 번에 이어 자료를 추가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며 "향후 압수한 자료를 분석하는 등 계속 수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자료 분석을 마치는 대로 SK이노베이션 관계자들을 피고소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이번 수사는 LG화학이 지난 5월 산업기술의 유출 방지 및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 등으로 SK이노베이션을 고소하면서 시작됐다. 경찰은 LG화학 측이 기업 기밀 자료가 유출됐다는 내용을 고소장에 명시하면서 SK이노베이션의 부정경쟁방지 및 영업비밀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여부도 들여다보고 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