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고창군, 문화관광해설사 35명 심화교육문화·예술·역사 지식 및 관광객과 소통방법, 문화해설기법 등 배워

전북 고창군이 지난 9일부터 23일까지 3주간 관내 유적지에서 문화관광해설사 35명을 대상으로 심화 교육을 진행했다.

고창군 문화관광해설사 교육

해설사들은 이번 교육을 통해 해설역량 강화와 지역봉사정신 함양, 전문해설사로서의 자긍심 고취를 위해 고창의 문화·예술·역사 지식 및 관광객과의 소통방법, 문화해설기법 강좌 등을 배웠다.

고창군은 올해 문화관광해설사들에게 보다 수준 높은 관광해설사로 양성하기 위해 3주간에 걸쳐 기존 주요 관광지는 물론, 가려져 있던 문화관광자원에 대한 전문지식을 섭렵하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고창군 문화관광해설사 교육

특히 취석정, 석탄정, 효감천 등 잘 알려지지 않은 관광자원에 대한 공부와 발표를 통해 고창을 알리는 기법을 배우는 기회가 됐다.

고창군 관계자는 “문화관광해설사는 고창의 얼굴이자 대표이며 홍보대사로서, 군 문화관광자원에 대한 친절한 안내와 해설로 고창군을 알리는 선봉 역할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광해설사로서 자긍심을 갖고 고창의 알리미 역할을 톡톡히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향심 관광해설사는 “고창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정확하면서도 재미있는 해설로 다시 찾고 싶은 고창을 만드는데 일익을 담당하고 싶다”며 각오를 다졌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