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국민은행, 전 지점서 '손바닥 정맥인증' 출금서비스 시행

국민은행은 손바닥 정맥으로 본인을 인증해 예금을 인출하는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7일 발표했다.

‘손으로 출금’은 은행 창구와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통장, 도장, 비밀번호 없이 손바닥만으로 출금할 수 있는 서비스다.

본인의 손바닥 정맥 정보를 은행 창구에 한 번만 등록하면 된다.

국민은행은 지난 4월 50개 영업점을 시작으로 6개월간 총 284개 영업점에서 이 서비스를 시범 운영했다. 이 기간 총 5만여 명의 고객이 서비스를 이용했다.

국민은행은 서비스 범위를 일반 예금뿐 아니라 외화 예금, 펀드, 신탁 등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모바일 뱅킹과 달리 창구 거래는 복잡한 본인 인증 절차를 요구해 왔다 ”며 “고령층의 편의가 올라가고 업무 효율성도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