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제
태풍 ‘하기비스’ 일본 강타…한반도는 '무사'
사진=기상청

제19호 태풍 ‘하기비스’가 이번 주말 일본 도쿄(東京)를 강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상청이 8일 밝혔다.

하기비스가 당초 예상보다 일본 쪽으로 치우치면서 한반도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은 낮아졌다.

하기비스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괌 북북서쪽 약 390㎞ 인근 바다에서 시속 18㎞로 북서쪽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 중심기압은 915hPa(헥토파스칼), 중심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55m(시속 198㎞)다. 초속 15m이상 강풍이 부는 반경은 430㎞로, 매우 강한 중형급 태풍을 유지하고 있다.

하기비스가 당초 예상보다 일본 쪽으로 이동한 것은 차가운 대륙성 고기압의 영향과 북태평양 고기압의 수축으로 태풍의 동쪽 치우침이 커졌기 때문이다. 태풍은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이번 주 후반에 오키나와(沖繩) 동쪽 해상에 진출 후 북동쪽으로 방향을 전환해 일본 규슈(九州) 남쪽해상, 도쿄 인근으로 북동진할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태풍이 일본을 강타하는 주말에는 우리나라에도 전국에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고 동해상과 남해상에 파도가 높겠다고 기상청은 예상했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