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송귀근 고흥군수 촛불집회 폄하 발언 '논란'

 

송귀근(사진) 전남 고흥군수가 검찰 개혁을 촉구하는 서울 서초동 촛불 집회를 폄하하는 발언을 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다. 

송 군수는 지난달 30일 관내 읍·면과 본청 실과 전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주간 주요업무 계획 간담회에서 촛불 집회 참여자들을 무시하는 말을 쏟아냈다.

송 군수는 “촛불집회 나온 사람들은 일부를 빼고 나머지 국민들은 아무런 생각 없이 나온다”고 평가 절하했다. 초선의 송 군수는 민주평화당 지방자치분권위원장을 맡고 있다. 

송 군수는 지역에서 발생하는 집단 민원의 문제점을 거론하면서 주민들이 아무런 진실도 모른 체 참여하는 경우가 많다고 비판했다.

이어 “집단민원 동참자들이 진실을 알고 하는지 의문스럽다. 몇 사람이 선동을 하니까 끌려가는 경우가 많다”며 “집단시위가 원래 그렇다. 촛불집회도 마찬가지다. 몇사람이 하니까 나머지 사람들은 그냥 따라한다”고 혀를 찼다. 

이같은 송 군수의 촛불 집회 무시 발언은 방송을 통해 모든 직원들에게 전파됐다. 

그는 대화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도 “집단민원은 떼법이다. 헌법 위에 떼법이 있다는 농담까지 있다”며 주민들을 무시하는 듯한 내용을 이어나갔다. 

송 군수의 발언을 들은 직원들은 “표현이 잘못된 부적절한 말을 했다는 분위기였다”고 황당해했다. A씨는 “생각지도 않은 말이 나와 깜짝 놀랐다”며 “정치적 발언의 부당성 여부를 떠나 수백만 국민들이 동참하고 있는 촛불 행동을 공개적으로 폄훼할 수 있는지 의아스럽다”고 꼬집었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명이 2019-10-08 16:51:47

    저는 전남 순천에 살고 있으며 지난주 10월 5일 서초동 검찰개혁 집회에 자발적으로 딸과 디녀 왔습니다. 서울까지는 멀고 힘들었지만 공정하고 공평한 나라를 꿈꾸며 즐거운 마음으로 다녀왔습니다. 진정한 민주시민을 위한 군수는 아니시네요 촛불집회에 한번 참석하시고 말씀하세요   삭제

    • 지철용 2019-10-08 16:23:55

      집단민원?! 해창만 태양광사업 민원도 그렇게 생각하는구나. 소통은 소밥통인줄로 아나보다.   삭제

      • 송귀자 2019-10-08 15:55:17

        이런 양아치가 국가의 녹을 쳐묵고 살고 있다니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