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조선일보-검찰' 유착 의혹 더욱 부추킨 MBC TV '스트레이트'

 

사진=mbc

MBC TV 탐사보도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28일 방송에서 조선일보와 검찰의 '밀착 관계'를 집중적으로 조명했다.

하지만 의혹만 더욱 부추켰지 최종적인 결론에 이르지 못해 아쉬움을 남겼다.

방송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지명 직후 조선일보가 가장 많은 기사를 생산하며 이른바 '조국 국면'을 주도했는데, 조선일보에 검찰 수사 기록을 보거나 브리핑을 받은 게 아니라면 나올 수 없을 법한 피의 사실들이 마치 사실처럼 연일 지면에 실렸다고 주장했다.

방송은 특히 조선일보가 조 전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을 지낼 당시 '클럽 버닝썬 사건'에 연관된 듯한 의혹을 지속해서 보도한 데 대해서도 의구심을 드러냈다.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는 매주 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