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고창애향운동본부 ‘제10회 애향대상·특별상’ 수상자 선정오는 18일, 동리국악당서 증정축하, 애향대상_송언기씨, 특별상_고창농악보존회
고창군 애향운동본부(본부장 안재식)가 ‘제10회 애향대상 및 애향특별상’ 수상자로 송언기씨와 고창농악보존회를 각각 선정했다고 최근 밝혔다.
애향대상수상_송언기씨

올해 고창군애향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송언기’씨는 고창군 성송면 낙양리 출생으로 서울대 최고경영자과정을 수료한 자랑스런 고창인이기도 하다.

송언기씨는 성송 낙양마을회관 회관 준공 당시 주민편익을 위해 냉장고, TV등 가전제품을 기증하고 마을 공용 농지구입자금을 지원하며 고향에 아낌없는 후원을 꾸준히 실천해 왔다.  특히 지난 2008년 고창송씨 장학회를 설립한 이후에는 해마다 500여만원의 장학금을 후원하는 한편, 지난해에는 장학회에 1억원을 기증하여 지역 인재 키우기에 적극 앞장서 왔다.

고창 애향특별상_고창농악보존회

애향특별상 수상자로 선정된 ‘고창농악보존회(대표 구재연)’는 전북 제7-6호 고창농악 보유단체로 지난 1985년 고창농악단 창설 후 고창농악의 가치 보존을 위해 농악 전수교육과 읍·면 농악단 육성, 고창농악전통예술학교를 통한 문화예술체험 추진으로 고창농악을 전국에 널리 알리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앞서 고창군 애향운동본부는 지난 9월23일부터 한 달간 애향대상 및 애향특별상 후보자를 공개 추천·접수 받았다. 이후 지난 1일 고창군의회(의장 조규철) 의장실에서 9명의 심사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심사위원회를 열고 애향대상과 애향특별상 수상자를 각각 선정했다.

고창군 애향운동본부 안재식 본부장은 “영예로운 상을 수상하게 된 분들께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고향을 위해 봉사 하신 분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그 공적을 널리 알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10회 애향대상 증정식’은 오는 18일 10시30분 동리국악당에서 개최되며, 식전공연과 수상자 시상, 만찬 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