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나도 파인 통해 숨은 금융자산 찾아볼까금융감독원·금융결제원 등 금융기관, 내달 20일까지 숨은 금융자산 찾기 캠페인
 
금융감독원은 11일 금융결제원 등 전 금융권과 함께 오는 12월 20일까지 6주간 '숨은 금융자산 찾기 캠페인'을 벌인다고 밝혔다.
 
이 기간동안 금융소비자들은 정보 포털 '파인'을 통해 자신의 금융자산을 쉽게 조회하고, 찾아갈 수 있다.
 
금융기관도 일정금액 이상 휴면금융재산 등을 보유하고 있는 개별고객에게 문자나 이메일 등으로 금융재산 보유 사실과 찾는 방법을 안내하는 한편, 전 국민 대상 미사용 계좌 현황·정리 절차 등을 안내하는 홍보동영상과 포스터 등을 제작할 예정이다.
 
그간 금융감독원과 금융권은 숨은 금융자산 차자주기 캠페인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지난 2015년 6월 이후 약 2조3천억원 가량을 환급했지만, 아직도 금융소비자들이 잊어버리고 장기간 찾아가지 않은 숨은 금융자산이 올 6월말 기준 9조5천억원(휴면금융재산 1조2천억, 장기미거래금융재산 8조3천억), 계좌만 2억개에 이른다고 전했다.
 
상품별로는 예·적금이 5조원, 보험금이 4조1천억원, 증권 3천억원, 신탁 1천억원 순이다.

이에 지난 9월 금감원은 금융결제원과 공동으로 개인이 보유한 전 금융권의 내 계좌를 일괄 조회하고, 불필요한 계좌는 해지하여 정리할 수 있는 원스톱 시스템인 '계좌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 완료하여 '숨은 금융자산'을 보다 쉽게 찾을 수 있는 인프라를 확충했다.

금감원은 이번에도 금결원, 한국예탁결제원, 금융협회 등과 숨은 금융자산 찾기 캠페인을 실시한다며 이번부터는 휴면 금융재산을 관리하는 서민금융진흥원이 참여해 실적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