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삼성전자 성과급 지급..'반도체ㆍ가전 웃고 모바일 운다'

 

삼성전자가 임직원들에게 최대 100%의 성과급을 지급한다.

반도체ㆍ가전 부문은 100%지만 모바일 부문은 50%에 그칠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이날 임직원들에게 사업부별로 목표달성장려금(TAI)을 지급한다. 

이는 과거 생산성격려금(PI)에 해당하는 것으로 매년 상반기와 하반기에 한차례씩 지급된다.

이에 따르면 DS부문의 반도체사업부, CE부문의 생활가전사업부·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에 월 기본급의 100%를 지급한다. 또 IM부문은 네트워크사업부가 75%, 무선사업부가 50%의 성과급을 받는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하반기에는 DS부문에 100%, CE부문에 50~70%, IM부문에 25% 수준의 성과급을 지급했다.

삼성전자는 목표달성장려금과 별도로 매년 초 사업부별로 연간 실적 목표를 달성했을 때 초과이익을 배분하는 초과이익성과금(OPI, 옛 PS)도 지급한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반도체사업 실적이 둔화해 2020년 초에 지급하는 초과이익성과금도 이에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