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
설 명절 먹거리, 안전한 전주푸드로!사과·배 등 과일, 한우, 누룽지 등 다양한 상품으로 구성

설 명절을 앞두고 전주시민에게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업인에게 안정적인 소득을 보장하기 위한 전주푸드 직거래장터가 열렸다.

전주시와 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센터장 강성욱)는 13일과 14일 이틀간 전주시청 1층 로비에서 사과·배 등 과일, 한우, 누룽지, 한과세트 등 우수한 지역농산물을 진열·판매하는 설 맞이 전주푸드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

이번 직거래장터에서는 설명절 선물용으로 안성맞춤인 전주지역 농가들이 손수 재배한 농산물로 구성된 선물세트 30여 종과 도내 7개 시·군과 제휴한 각종 특산품 선물세트 등 다양한 상품을 만날 수 있다.

시는 이번 직거래장터를 통해 시민들이 원하는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해 가계부담을 줄이는 것은 물론 설 명절을 앞두고 전주지역 농가 소득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성욱 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장은 “이번 직거래장터를 통해 소비자의 가계부담을 줄이고 농가소득 증진에 크게 도움이 된 거 같다”면서 “시민들에게 신선하고 저렴한 제철 먹거리 제공과 전주푸드 건강먹거리 홍보를 위해 시민에게 다가가는 직거래 장터를 지속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