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여의도 증권가 칼부림 1명사망..여자가 남자 찔렀다?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증권가에 있는 한 식당에서 칼부림 사건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6분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한 건물의 지하 식당에서 50대 여성 B씨가 30대 남성 A씨를 흉기로 찔렀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용의자로 추정되는 B씨는 현장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남성은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와 B씨는 모두 해당 식당 종업원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B씨의 목 부위에 상처가 발견됐다"며 "두 사람의 관계 등 자세한 사항에 대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