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제
코로나19로 명칭 변경된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또는 우한폐렴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의 정식명칭이 `코로나19`로 변경된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12일 정부 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일구)`라는 한글 표현을 별도로 정해 명명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명칭을 `씨오브이아이디-일구(COVID-19)`로 정한 데에 따른 것으로, 씨오(CO)는 코로나, 브이아이(VI)는 바이러스, 디(D)는 질환, 일구(19)는 발병 시작년도인 2019년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지난 11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중국에서 시작해 전 세계로 확산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이름을 'COVID-19'로 정했다고 밝혔다.

그는 'CO'는 코로나(corona), 'VI' 바이러스(virus), 'D'는 질환(disease)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일부에서는 거브러여수스 총장이 친중국 성향이라는 점에서 코로나19의 지역관련 명칭을 배제하려는 조치라는 관측을 내놓기도 했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