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과천시, 과천화훼축제·평생학습축제 9월 통합 개최
사진=과천시청

과천시는 지역 축제 관련 예산 절감과 축제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과천화훼축제와 평생학습축제를 통합해 오는 9월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월 각 부서와 축제 주관 단체 담당자 등은 과천시 지역축제 내용과 개최 시기, 통합 개최 시 기대 효과 등을 전면 검토하고 통합 방안 도출을 위한 회의를 진행했다.

과천시는 과천화훼축제와 평생학습축제가 청사잔디마당과 과천시민 회관 야외무대를 메인무대로 하는 축제인 점을 고려할 때 무대 이용 시간과 세부 일정 등을 조율할 경우 무대 설치 비용, 인력 운용 비용 등에서 절감 효과가 클 것으로 판단해 시범적으로 통합개최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과천화훼축제 경우 시민 외에도 타지역 방문객이 많이 찾는 축제로 시민을 대상으로 개최하는 평생학습축제가 같은 시기에 개최될 경우 평생학습도시로서 과천의 위상을 홍보하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과천화훼축제는 과천시가 과천 화훼산업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화훼작품을 전시하는 행사로 지난해 5월 중 5일 동안 개최됐다. 과천시 평생학습축제는 시의 평생학습 프로그램에 참여한 시민 성과를 공유하고 평생학습에 새롭게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매년 9월 이틀에 걸쳐 열리고 있다.

과천시는 통합 개최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어린이 관련 축제와 행사 등을 통합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검토할 계획이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다양한 지역 축제가 있는데 축제 정체성을 살리면서도 관람 동선의 최대활용과 효율성 등을 제고하여 축제의 내실을 기하고 시민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강석 기자  kangsuk0614@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