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부산/울산/경남
부산 종교계 '코로나19' 대응 '시민호소문' 발표다중종교행사 잠정중단, 시민 의무 협조, 타인존중 연대강화, 방역위생 철저키로
정부는 지난 23일 '코로나19'와 관련하여 위기단계를 최고 수준인 심각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대응 시민호소문을 발표한 부산종교계 인사

이에 부응하여 24일 오후, 부산지역 종교지도자들은 부산시청에서 연석회의를 갖고 "시민 여러분, 함께 이겨냅시다"며 '코로나19' 지역확산 극복을 위한 '5대종단 시민호소문'을 발표하였다.

5대종단 시민호소문

 

이 호소문은 ▶사)부산불교연합회 ▶사)부산기독교총연합회 ▶천주교부산교구 ▶원불교부산-울산교구 ▶천도교부산교구가 공동으로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코로나19'의 전염 확산이 특정 종교단체와의 연관성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에서 ▶다중참여 종교행사 자제 ▶시민의무를 다 하는데 모두가 나설 수 있도록 적극 협조 ▶타인에 대한 존중과 사회적 연대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다짐하는 한편,  해당 종교시설 방역과 개인 위생에 만전을 기해 나갈 것을 특별히 당부하였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