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축제맛집
완주군 “힘내라 경북 칠곡” 생강진액 전달자매결연지 칠곡군에 면역증강 특산품 전해

완주군(군수 박성일)이 20년 넘게 우정을 쌓고 있는 경북 칠곡군(군수 백선기) 응원에 나섰다.

지난 6일 완주군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 칠곡군을 응원하기 위해 면역력 증강에 좋은 생강진액 100상자를 전달했다.

생강은 면역력을 높여주는 건강식품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특히 완주 생강 전통농업시스템은 지난해 말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된 바 있다.

현재 칠곡군은 43명의 확진자가 나온 상황으로 확산 방지에 매달리고 있다.

박성일 군수는 칠곡군의 확진자가 늘어나자 백선기 군수에게 전화를 걸어 “칠곡군이 위대한 군민의 힘으로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할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 우리 완주군민들도 함께 응원하고 있다”고 응원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완주군과 경북 칠곡군은 지난 1999년에 자매결연을 맺은 후 2015년 3월부터 각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 활동을 해왔다. 박 군수와 백선기 칠곡군수는 1955년생 동갑내기로, 서로 소속 정당은 다르지만 공직자 출신의 행정전문가라는 점에서 돈독한 우정을 이어오고 있다.

박 군수는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대구경북 지역은 더욱 어려운 상황에 처해있다”며 “우정을 나누고 칠곡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