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이인영 "국회의원 세비 50% 기부 운동" 제안
이인영 원내대표와 조정식 정책위 의장/사진=연합뉴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국회의원 세비 50% 삭감운동을 제안했다.

이 대표는 1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과 관련해 “국회의원 세비 50% 기부 운동 등을 비롯해 코로나 국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지금이 고비”라면서 “경계를 늦추면 지금까지 함께 감당해온 방역 전선이 일거에 무너질 수도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추경과 관련해 “규모와 내용 면에서 더 과감하고 획기적이며 직접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하지 못한 것이 못내 아쉽다”면서 “당장 발등의 불부터 끄기 위해 야당이 동의한 수준에서 합의할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우리는 결코 여기서 멈출 수 없다. 시작에 불과하다”면서 “오늘 당 국난극복위원회 내부에 비상경제 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재정과 금융, 자영업자·소상공인 등 3대 분야에서 속도전을 펼치고 분명한 성과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방역과 경제, 두 개의 전선에서 모두 승리해 국민의 생명과 생업을 지키겠다”면서 △신속한 재정 집행 △금융기관 대출 과정에서의 병목현상 해결 △지역 상품권을 비롯해 골목 경제 활성화에 도움 되는 대책 추진 등을 강조했다.

이광효 기자  leekwhyo@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