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완주군, ‘아동친화도시 상위단계인증’ 획득지난 4년 성과 인정받아… “미래세대 투자 아끼지 않을 것”
아동친화도시100인원탁토론회(2019)

완주군이 유니세프(UNICEF)가 인정한 ‘아동친화도시 상위단계인증’을 획득했다.

 24일 완주군에 따르면 상위단계인증은 최초 유니세프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지자체의 아동친화도시 사업을 평가, 인증하는 시스템이다. 인증기간은 3월 12일부터 2024년 3월 11일까지다.니세프(UNICEF)가 인정한 ‘아동친화도시 상위단계인증’을 획득했다.

완주군은 2016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이후, 지난 4년간 아동친화도시 10가지 원칙 46가지 지표 기준에 따라 아동참여 제도적 보장(완주군 어린이·청소년의회 운영, 아동참여예산사업 등)을 실천해 왔다.

아동권리교육을 통한 지속적인 아동권리 인식확산, 전담부서 운영 및 정책모니터링 등 선진적 아동청소년행정을 펼친 성과를 인정받아 이번 상위단계인증을 받게 됐다.

이로써 군은 향후 4년간(2020~2024)은 아동친화도시 30대 중점과제 및 아동·청소년 정책 조정 및 평가, 아동권리 옴부즈퍼슨 사무소 운영, 관련부서 및 유관기관 네트워크 강화 등을 추진한다.

완주군은 아동친화도시 시행계획을 매년 수립하고, 이행사항을 평가하며, 아동친화도시 추진위원회와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자문을 받아 아동·청소년, 군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실행한다는 방침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완주군은 미래세대에 대한 투자를 아끼지 않는다”며 “아동, 청소년에게 어른세대가 할 수 있는 모든 역량을 지원하고, 그들이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지역여건을 만들어 지속가능한 선진형 아동친화도시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