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전국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28일 146명 증가..대구 정신병원 확진자 62명 집단발병 확인
사진=연합뉴스
줄어들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급증했다. 

28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146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9천478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증가는 대구 정신병원에서 집단 발병이 신규 확진자 증가에 큰 영향을 미쳤다.

지역별 추가 확진자는 △대구 71명 △경기 21명 △서울 18명 △인천 5명 △충남 2명 △경북 2명이고 검역서 24명이 확인됐다.

대구의 경우 정신병원인 제2미주병원에서 확진자 62명이 발생해, 추가적인 역학조사와 환자 전원이 진행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28일 0시를 기준으로 △추가 확진자 146명 △추가 사망자 5명 △추가 격리해제자 283명으로 △누적 확진자 9,478명 △누적 사망자 144명 △누적 격리해제자 4,811명이라고 발표했다.

중대본은 요양병원 종사자에 의한 집단발병에 구상권을 청구하겠다는 경고를 제시하는 동시에, △감염관리료 별도 신설 △간병인 보호대책 마련 등 지원 방안도 발표했다.

한편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는 오늘(28일) 처음 코로나19로 치료중인 확진환자 보다 완치된 확진자가 더 많아졌다고 밝혔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화성시, 코로나19 대응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눈길' icon기업들의 '사회적 거리두기' 로고에도 반영 '눈길' icon코로나19 수혜주 파미셀, 씨젠 뜬다 icon코로나19로 달라진 식당 풍경..급식대 칸막이 등 도입 증가 icon전남도, ‘해외입국자 중 도내 거주자’ 행정명령 icon충남도, 소상공인 등에 가구당(업체당) 100만원씩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원’ icon문체부, ‘코로나19 극복, 어디서든 문화예술교육’ 사업 추진 icon충남도,17개사 2410억 유치…경제 활성화 ‘밑불’ icon홍성군, 임시 휴관 홍주성역사관 지역사 자료수집에 ‘적극’ icon한옥마을 관광기념품 100선 판매관 입점업체 수수료 전액 면제 icon4월부터 나도 소상공인 대출 받아볼까 icon[코로나19 확진자 현황] 강호축 '청정지대' 유지 '주목' icon전북대, 특별재난지역 학생에 PCR 검사 지원 icon코로나 감염 51개국 한국산 진단키트·마스크 "러브콜" icon남원시, 구내식당 • 민원창구 등 코로나19 전파 최소화 총력 icon무안군,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행정력 총집중 icon진안군, 진안홍삼 홍보대사 가수 진성씨 위촉 icon전남도, ‘목포·무안 만민교회’·‘전남 7·8번 확진자’ 행정명령 icon김제시, 학교 밖 청소년에게 코로나19 예방 ‘꿈드림팩’ 전달! icon미국 코로나19 환자 12만명 돌파.."인적 끊긴 뉴욕시 거리" icon김부겸 돌연 대권 도전 선언, 약발 먹히나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