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김제시 시민문화체육공원, 봄이 오나 봄-주변 산책로 따라 식재된 노란 수선화 2,200본이 봄의 전령사의 역할 '톡톡'

김제시 시민문화체육공원은 수원지와 데크를 포함한 산책로, 편백숲으로 어우러진 아름다운 경관을 조성하여 시민들의 건강을 지켜주는 힐링 공간의 명실상부한 지역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코로나19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이 한창인 가운데 시민문화체육공원에 꽃길 1.5km 조성하여 일찍부터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최근 김제시에 따르면 지난해 11 중순에 수변  어린이 놀이터 주변 산책로를 따라 식재된 노란 수선화 2,200본이 봄의 전령사의 역할을 톡톡히 하며 공원을 찾는 이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에 식재된 수선화는 4 말까지 우아하고 고귀한 자태를 뽐낼 듯하다.

또한, 국민체육센터  유휴지에 유채꽃 단지를 조성하였고 수변 산책로에 작년과 마찬가지로 핑크·보랏빛 그루백(웨이브페츄니아) 495개를 설치하고 사계패랭이꽃 5,000, 수수꽃다리 100본을 식재하여 사시사철 아름답고 향기로운 꽃잔치의 향연이 계속될 예정이다.

공원녹지과 관계자는 “김제시 핫플레이스인 시민문화체육공원 수변 산책로를 거닐며 몸과 마음이 지친 시민들이 봄기운을 제대로 만끽하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박용섭 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