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국내
완도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 안심 예약제 시행예약제 운영 구간 설정, 해수욕장 이용객 분산 및 밀집도 완화

국내 최초로 친환경적이고 안전한 해수욕장에 부여하는 ‘블루플래그’ 국제 인증을 획득한 완도 신지명사십리 해수욕장이 개장 기간 동안 ‘해수욕장 안심 예약제’를 실시한다.

최근 완도군에 따르면 “피서를 위해 명사십리 해수욕장을 찾는 방문객들을 코로나19로부터 보호하고 지역 사회 감염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7월 17일부터 8월 23일까지 37일간 사전 예약제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해수욕장 예약제’는 해양수산부에서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해수욕장 이용객 밀집도 완화를 위해 제안한 정책이다.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은 7월 17일부터 사전 예약제가 적용되며 해수욕장을 이용하려면, 사전에 해양수산부 바다여행 누리집(www.seantour.kr)의 예약 시스템을 통해 예약하거나 현장 예약도 가능하다.

방문객들은 지정된 출입구에서 발열 체크를 거쳐야 하며, 이용객들은 생활 속 거리두기(2m 거리 확보) 등 해수욕장 운영 지침을 따라야 한다.

파라솔 등 시설물 이용자는 개인정보를 기록하도록 하여 확진자 발생 시 신속하게 접촉자를 파악할 계획이다.

이는 해수욕장 특성상 대규모 이용객이 빈번한 이동으로 통제가 어려운 현장의 상황을 반영한 것이다.

신지 명사십리는 해변 길이가 약 3.8km에 이르기 때문에 전 구간에 적용하기는 어렵다고 판단하였으며, 예약제 운영 구간을 별도로 구분하여 적정 수용 인원 내에서 이용객 수를 분산시킬 계획이다.

샤워장과 공중화장실은 한꺼번에 이용자가 몰리지 않도록 총량제로 운영하여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명사십리 해수욕장에서 운영하고 있는 7개소의 주차장 실태를 매시간 단위로 점검하여 밀집도가 높은 주차장은 출입을 중지시키고 차량을 다른 주차장으로 유도하여 이용객들을 분산시킨다는 방침이다.

완도군은 해수욕장 예약제 효율적 운영을 위해 열화상 카메라, 관리인력 인건비, 밀짚 파라솔 설치 사업 등 사업 계획서를 전남도에 제출하고 사업비 지원을 요청했다.

특히 군은 이용자에 대한 설문 조사 등을 통해 이번 정책의 문제점과 앞으로 보완해야 할 사항들을 발굴해 완도 관내 관광지 예약제 문화를 만드는데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완도군 관계자는 “최초로 운영하는 해수욕장 예약제가 다소 불편하고 추진에 어려움이 있겠지만 해수욕장 이용객들의 밀집도가 높아질 우려가 있는 만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겠으며, 국내 최초 블루플래그를 획득한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의 명성을 증명하고, 청정완도의 이미지를 전국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심 해수욕장 이미지를 확산시키고 코로나19로 쌓인 국민들의 심리적 스트레스를 해소시키기 위해 7월 중에는 해변 자동차 극장도 운영할 계획이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태안군, ‘바다 불청객’ 괭생이모자반 “꼼짝마!” icon코로나19 확산에 부산 바다축제 등 여름축제 취소 icon온라인으로 펼쳐지는 제23회 충남 보령머드축제 세부 프로그램 확정 icon부안 모항·위도 해수욕장, 정부 이용권장 해수욕장 25선 선정 icon보성군 율포솔밭해수욕장 '예약제' 실시 icon한국관광공사-부산관광공사, 프립서 '부산여행 캠페인' 진행 icon정부 '해수욕장 예약제’에 전남도 최우선 호응 "분산 유도효과 기대" icon코로나19 재확산 우려로 울릉 오징어축제·영덕 뮤직페스티벌 취소 icon보령머드축제 '코로나19'로 온라인 대체 개최 icon강정호 시의원, 속초해수욕장 관광테마시설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문제제기 icon고창 동호해수욕장 밤의 해수욕장 된다 icon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1일 개장...전국 260개 7월까지 '순차 개장' icon삼척시, 하계 대학생 대규모 일자리 제공 '눈길' icon보성군, 남해안 해양레저 관광시대 연다 icon군산시 옥도면, 선유도해수욕장에서 바다환경지킴이 발대식 icon전국 해수욕장 7월 초 개장..'코로나19 방역 갈림길' icon부안 변산마실길, 찔레꽃·데이지꽃 만발 ‘백색의 향연’ icon태안군, ‘안전한 해수욕장& 3대 전망대’로 여름 관광객 맞이 iconLH, 관광공사와 여수만흥지구 관광콘셉트 특화 협약 icon부안군 관내 해수욕장 5곳, 오는 11일 일제히 개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