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세계 코로나19 발생 현황] 확진자수 1200만명 사망자는 55만명 근접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20만 명이 추가돼 확진자 수가 1천200만명에 육박했다. 사망자 수는 5천여명이 더해져 55만명에 가깝다.

8일 세계 실시간 통계인 월드오미터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에 따르면 전세계적으로 19만5천 명의 코로나 확진자와 함께 하루 동안 5천여 명이 이로 인해 목숨을 잃었다.

특히 미국과 남미에서 재확산이 계속됐다. 텍사스주에서 처음으로 하루 신규 환자가 1만명을 넘었고, 누적 환자가 10만명을 넘긴 주는 9곳으로 늘어났다.

미국의 확진자 수는 총 309만7천여명에 달하고 사망자수는 13만4천명을 넘어섰다.

남미의 브라질도 이날 4만여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총 환자수가 167만 명을 넘었다. 여기에 인근 페루에서도 꾸준히 증가세를 보이며 31만 명에 육박했고 칠레와 콜롬비아도 각각 30만 명, 12만 명을 넘어섰다.

러시아도 하루에만 6천여 명의 확진자가 속출해 70만명에 육박했으며 다만 사망자는 상대적으로 적은 1만 명 수준이다.

확산초기 총리가 중환자실에 입원하기도 한 영국도 28만6천명을 기록하고 있다. 다만 사망자 수는 미국을 제외하고는 가장 많은 4만4천여 명을 유지하고 있다. 스페인도 30만명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 밖에 이탈리아는 24만1천여 명을 유지했고 그 뒤를 프랑스와 독일, 터키가 20만 명대에서 뒤따르고 있다.

중동에서는 이란이 25만 명에 육박하고 있고, 사우디아라비아가 22만 명, 카타르와 UAE가 각각 10만, 5만 명 수준에 달하고 있다.

아시아 경우 창궐지 중국을 제외하고 뒤늦게 확산세를 보인 인도에서 하루새 2만 명이 폭증하면서 총 환자수 74만 명을 넘어섰고, 인근 파키스탄이 23만 명, 방글라데시가 17만 명, 인도네시아가 7만, 싱가포르와 일본이 각각 5만, 2만 명을 유지하고 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