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장수군, 제4회 번암 물빛 축제 취소- 코로나 19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고 있어 지역내 감염방지와 안전을 위하여

장수군 번암면 물빛공원에서 한여름의 물과 함께하는 제4회 번암 물빛 축제가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올해는 열리지 않는다.

번암면 물빛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임정택)는 회의를 열고 오는 8월 7~8일 개최될 예정이었던 제4회 번암 물빛 축제의 취소를 최종 결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임정택 위원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고 향후 추이 또한 예측하기 어려워 지역내 감염방지와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제4회 번암 물빛 축제를 취소하게 돼 안타깝다”며 “앞으로 더 부단히 준비하여 더 나은 축제로 찾아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번암 물빛 축제는 번암면의 주요 자원인 ‘물’을 테마로 한 주민 화합형 축제로 물놀이시설과 하천를 활용한 요천 보물찾기, 수중줄다리기, 수중골든벨, 물고기잡기 체험 등 풍성한 행사로 가득하여 2019년 제3회 번암 물빛 축제시 3,000여명의 관람객과 60,000천원의 수익을 올리는 등 전라북도내의 역량있는 소규모 축제로 나아가고 있다.

백종기 기자  baekjk0@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