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고양시 '세계태권도연맹(WT)' 본부 이전 추진

 

이재준 고양시장과 조정원 WT 총재 /사진=고양시

 

경기 고양시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산하 경기단체로 올림픽 종목인 태권도를 총괄하는 '세계태권도연맹(WT)' 본부를 고양지역으로 유치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세계태권도연맹은 210개의 회원국을 거느린 경기단체로 본부는 현재 서울 중구 남대문로에 있다.

시는 지난 5월 세계 70여 개국이 참가하는 '2020년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개최도 확정했다.

이재준 시장과 조정원 WT 총재는 올 초부터 수차례 만나 본부 유치에 대해 협의했으며, 향후 구체적인 이전 계획을 논의해 나갈 예정이다.

본부가 고양시에 들어설 경우 세계 각국 태권도인의 방문이 늘어나고 WT집행위원회 등 크고 작은 국제회의가 열려 마이스(MICE) 도시의 위상이 강화될 것으로 고양시는 기대하고 있다.

또 국내외 태권도 산업박람회 등을 열어 지역경제 활성화 증대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IOC 올림픽 종목 35개 중 아시아에 국제본부를 둔 종목은 태권도와 배드민턴(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등 2개다.

태권도는 지난해 3월 국회에서 '태권도진흥법 개정안'이 통과되면서 명실상부한 '국기'로서 법적 지위를 확보했다.

한국이 종주국이지만 역량을 강화하지 않으면 다른 나라로 본부가 이전될 가능성이 높다.

2000년 올림픽 종목 채택 후, 급격히 세계화가 진행돼 한국적인 색채가 희석될 가능성도 있다.

이재준 시장은 "태권도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세계인의 스포츠이고 글로벌 종목"이라며 "고양시가 앞장서 관련 부처와 함께 대한민국의 태권도를 반석 위에 세우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강석 기자  kangsuk0614@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