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경북문화관광공사, 제주지역 여행사 초청 팸투어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경북문화관광공사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맞아 경북관광 다변화에 발벗고 나섰다.

19일 경북문화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제주관광협회 관계자를 초청해 팸투어를 실시했다.

이번 팸투어에는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 소속의 유나여행사, 여행정보서비스, 진에어 등 제주지역의 주요 아웃바운드 여행사 대표와 항공사 직원이 참석했다.

이들은 팸투어 일정을 통해 동궁과 월지, 도산서원 등 경상북도의 대표적인 관광자원을 두루 살펴보고 다양한 체험 활동도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사전 문진표 작성, 마스크 착용과 수시 체온 검사, 버스 내외부 방역과 손 소독제 비치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정부지침 준수와 철저한 방역 활동을 통해 참가자와 지역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특히 이번 팸투어 일정에는 공사가 지난 5월 ‘언택트 경북관광지 23선’으로 선정한 바 있는 경주 건천 편백나무숲, 안동 하회마을, 예천 회룡포 전망대 등 타인과 거리를 두며 안심하고 자연을 즐길 수 있는 지역 명소가 대거 포함돼 관심을 모았다.

공사는 올가을 아웃도어 관련 채널을 운영하는 인플루언서 등을 초청한 ‘경북 아웃도어 인플루언서 팸투어’도 기획하고 있다. 봉화, 안동 등 수려한 자연경관과 풍부한 야외 관광자원을 보유한 경북 북부권을 여행하며 새로운 관광 트렌드로 떠오른 캠핑·차박 관련 상품 발굴할 예정이다.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태윤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