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축제맛집
충북농기원, 식초 제조 특허기술 산업체 이전- 발효식초 활용 초음료 개발, 무더위 겨냥 가공품 개발

충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최근 식초 제조 특허기술에 대해 단양아로니아영농조합법인(대표 홍용식)과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충북농기원, 식초 제조 특허기술 산업체 이전(아로니아 초음료)(사진=충북도 제공)

식초는 주로 요리할 때 신맛을 주거나 식품의 저장기간을 연장하기 위해 사용한다.

특히 유해 미생물의 살균효과, 소화액 분비촉진, 노화방지, 칼슘 흡수 촉진, 특히 피로회복 등 다양한 효능이 알려지고 있어 단순 조미료에서 건강 기능성 식초로 고급화, 다양화되어 그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더운 여름에 수요가 더 늘고 있다.

시판식초는 보통 4~20% 정도의 초산을 함유하고 있어 바로 음용할 수 없고, 적절하게 희석해야 하는데, 약 0.5~1%로 초산함량을 맞추고 다양한 부재료를 넣어 기호도를 높인 초음료가 현재 판매되고 있다.

본 기술의 이전업체인 단양아로니아영농조합법인은 아로니아를 활용하여 잼, 주스, 분말식초, 젤리 등의 가공식품과 마스크 팩 등 아로니아와 관련된 제품을 주력으로 생산하는 업체이다.

본 기술을 활용하여 아로니아 초음료를 생산하고자 하며, 올해 시제품을 생산한 뒤 소비자 반응을 살피고, 내년 초여름에 본격적으로 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다.

도 농업기술원 식품개발팀 엄현주 박사는 “이번에 이전하는 식초제조 특허기술이 현장에서 조기에 실용화 될 수 있도록 기술이전 교육 및 제품화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라고 말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