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제
[세계 코로나19 발생 현황] 누적 환자수 1800만명 돌파...미국 등 남미대륙이 '절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 세계 누적 확진자가 2일 마침내 1800만명을 돌파했다.

이는 코로나19가 처음 보고된 작년 12월 31일 이후 만 7개월여만이며, 세계보건기구(WHO)가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PHEIC)를 선포한 올해 1월 30일을 기준으로는 약 반년만이다.

최근 세계 코로나19 확진자는 하루 30만명 가까이 늘고 있다.

국제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한국시간) 현재 코로나19 확진자는 1800만9763명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사망자는 68만8596명이고 완치자는 1132만5803명이며 나머지 599만5364명은 아직 투병 중이다.

국가별로는 확진자와 사망자 모두 미국이 가장 많아 각각 476만4318명과 15만7898명을 기록했다.

확진자와 사망자가 두 번째로 많은 나라는 브라질로 각각 270만8876명과 9만3616명이었다.

미국과 브라질이 속한 미주대륙 확진자는 978만1582명으로 세계 확진자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으며, 사망자 역시 36만6662명으로 세계 사망자의 절반을 넘었다.

나머지 대륙의 확진자와 사망자는 아시아가 437만4145명과 9만877명, 유럽은 288만5567명과 20만3598명, 아프리카는 94만8687명과 2만18명, 오세아니아는 1만961명과 226명 등이었다.

한편 미국 존스홉킨스대 집계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1779만1377명이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