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최문순 "레고랜드 MDA 수익성 저하" 불인정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춘천 레고랜드 임대수익 축소 논란과 관련해 수익성 저하를 인정하지 않았다.

최 지사는 2일 오후 강원도의회 제294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2020년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 제안설명에서 "레고랜드 총괄개발협약(MDA) 공개 여부로 의원님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데 대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나 최 지사는 "공개하지 못할 내용이 있거나 우리 도에 일방적으로 부담이 되는 방향으로 체결된 것은 아니다"라며 일부에서 제기된 레고랜드 MDA 수익성 저하 문제를 인정하지 않았다.

다만 최 지사는 앞으로 레고랜드 사업의 모든 과정은 의회에 투명하게 공개하고 의회에 협조하겠다고 약속하며 거듭 사과의 뜻을 밝혔다.

그는 "그런데도 의회 동의를 구하는 과정에서 심의 절차에 따라 충분히 설명하지 못했다"며 "늦었지만 성심을 다해 의원님들께서 궁금해하시거나 요청하시는 사항은 충분히 설명하겠다"고 강조했다.

강원도는 2018년 12월 영국 멀린, 엘엘개발(현 강원중도개발공사)과 레고랜드 코리아를 멀린이 직접 투자 개발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MDA를 맺었다.

당시 도의회는 MDA를 위해 도가 제출한 '레고랜드 코리아 조성사업의 강원도 권리 의무 변경 동의안'을 승인했다.

그러나 최근 멀린이 강원도에 지불하기로 한 임대료가 최초 알려진 30.8%가 아닌 3%로 대폭 삭감된 것으로 확인되면서 강원도의 재정 악화문제와 함께 이와 관련한 보고누락 문제가 불거졌다.

이에 따라 도의회 경제건설위원회는 지난달 28일 도 글로벌투자통상국과 간담회를 열고 집행부의 공개사과, 사실확인과 자체 감사 요구, 2018년 레고랜드 총괄개발협약(MDA) 원본 열람, 투명한 사업추진과 재발 방지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김원웅 광복회장 춘천 중도 선사유적지 레고랜드 건설 중단 촉구 icon강원도 중도 유적지 레고랜드 옆에 국제전시컨벤션센터 건립 강행하는 이유는? icon춘천 중도 레고랜드 불법 폐기물 사건 고발한 김종문 중도본부 대표 벌금 200만원 선고 icon최문순 강원도지사 이번엔? '레고랜드 혈세 낭비 등'으로 고발 icon정만호 청와대 수석내정자 춘천 중도 레고랜드 건설관련 '모르쇠' 일관 논란 icon박홍률 열린민주당 최고위원 춘천중도 유적지 호텔건립 현장 전격 방문 icon문화재청 춘천레고랜드 중도 유적지 파일 시공 "금지 조치" icon춘천시 레고랜드 부지 유적공원 참여..시민단체 "유적지 파괴 가속화" icon춘천 중도유적지 레고랜드 공사중 잡석 발견 '파문' icon코로나가 만사형통?..문화재청 중도유적지 훼손 조사 업무 "올스톱" 선언 icon'불법훼손 없다'던 춘천 중도유적지 레고랜드 수로공사 중단, 왜? icon종로구청, 현대건설 본사 앞 중도본부 집회물품 강제철거 '논란' icon중도본부, 춘천 중도 레고랜드 시공사 현대건설 본사 무기한 집회 시작 icon춘천레고랜드 대규모 수로건설로 중도유적지 훼손 '논란' icon춘천레고랜드 공사중지 가처분재판 재심 결과 주목 icon중도본부 문화재청 고발 "허위보고서 작성하여 레고랜드 공사 재개 허용" icon<단독>춘천레고랜드 지하1층 건축 중도유적지 콘크리트 ‘훼손 심각’ 경고음 icon중도 선사유적지 묻은 춘천시, 이번엔 차이나타운 시민 '빈축' icon춘천 중도유적지 '난개발' 국정감사 오르나 icon최문순 춘천 레고랜드 사과 역효과 "도지사 사퇴가 해결책" 촉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