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전/충청
충주시 연수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신혼부부에 정자 테스트기 지원- 신혼부부 30쌍 지원, 오는 28일부터 선착순 배부

충주시 연수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김경호)는 충주시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 신혼부부를 대상으로 정자 테스트기 지원사업을 실시해 이목을 끌고 있다.

정자 테스트기(사진=충주시 제공)

최근 초혼 나이가 많아지면서 신혼부부의 난임 가능성도 커지고, 남성이 불임의 원인인 경우도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23일 시에 따르면 2019년 기준 전국 평균 출산율은 0.91명이고 충청북도 평균 출산율은 1.05명, 충주시의 출산율은 1.054명이다.

이에 연수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출산율 제고를 위한 방법으로 지난해부터 난임에 초점을 맞춰 남성을 위한 출산 장려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협의체는 지난해 이어 올해도 30쌍의 신혼부부에게 정자 테스트기를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지난해 지원을 받지 않은 임신 전 남성으로 불임 여부를 확인하고자 하는 신혼부부(연수동 거주자 우선)가 해당되며, 오는 28일부터 연수동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하여 선착순으로 배부할 예정이다.

이번에 배부하는 정자 테스트기는 장소와 시간에 제약 없이 병원에 가지 않고 가정에서 20분 만에 남성의 정자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간단하게 정액 한 방울로 남성의 정자 개수와 활동성 등을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할 수 있어 신혼부부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다.

김경호 위원장은 "스마트정자 테스트기를 통해 건강한 임신을 준비하고, 병원에 가기 어려운 부부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번 사업이 충주시의 출산율을 높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