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장하다! ‘진안홍삼의 힘’ 금메달- 진안군청 소속 역도 선수 유동주, 전국역도선수권대회 89kg급 금메달

진안군청 역도부(감독 최병찬)소속 유동주 선수가 지난 9월 16일부터 23일까지 경상남도 고성군에서 열린 2020년 제92회 전국남자역도선수권대회에 출전하여 금메달을 획득하여 ‘진안홍삼의 힘’을 확실히 보여줬다.

유동주 선수는 22일 남자 일반부 89kg급 경기에서 합계 366kg(인상 161kg, 용상 205kg)을 들어 라이벌 정현섭을 1kg 차로 누르고 우승했다.

이날 유동주는 인상에서는 165㎏을 든 정현섭에 4㎏ 차로 밀렸다.

그러나 용상에서 205㎏에 성공하며, 200㎏을 든 정현섭을 5㎏ 차로 제쳤고 합계에서 정상에 올랐다

유동주 선수는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해준 진안군과 감독님께 영광을 돌린다”며 “긴장을 놓지않고 내년 도쿄올림픽에서 메달권에 들 수있도록 훈련에 전념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유동주 선수는 현 국가대표로 전국체전에서만 2018년, 2019년 2년 연속 3관왕을 기록했으며, 올해 전국 선수권 대회에서도 금메달을 따는 등 국내무대를 평정하여 내년 열리는 도쿄올림픽 메달의 가능성을 높이고 있는 기대주다.

백종기 기자  baekjk0@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