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전봉준 장군 동상 건립, 성금모금 본격시작1호 기탁 농협고창군지부, 농·축협조합, 1000만원 쾌척

‘동학농민혁명의 성지’ 고창군에 전봉준 장군 동상을 세우기 위한 군민 성금 모금이 본격 시작됐다.

지난달 28일 전봉준장군동상건립위원회(공동위원장 진윤식, 정남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동상 건립을 위한 성금 1호로 NH농협고창군지부(진기영지부장), 고창농협(유덕근조합장), 선운산농협(김기육조합장), 해리농협(김갑성조합장), 대성농협(김민성조합장), 흥덕농협(백영종조합장), 고창부안축협조합(김사중조합장)이 1000만원을 기탁했다.

전봉준장군동상건립위원회는 최근 기부금 모금등록을 마치고 성금을 모금중으로 기간은 내년 9월15일까지다.

향후 주민 의견을 수렴해 동상 디자인, 설치 수량, 설치 위치 등을 결정해 2022년에 전봉준장군 탄생 제166주년 기념행사와 더불어 동상 제막식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고창군은 동학농민혁명의 최고지도자 전봉준 장군의 출생지로 ‘무장포고문’을 선포하면서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연 동학농민혁명의 성지임에도 불구하고 전봉준 장군 관련 시설물이 없어 아쉬움이 많았다.

이에 고창군민들이 자발적으로 전봉준 장군의 명예를 회복시키고 동학농민 성지 의향 고창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유족회, 기념사업회를 중심으로 전봉준장군 동상 건립을 추진하게 됐다.

진윤식 위원장은 “동상 건립을 계기로 일제의 침탈과 봉건 지배에 맞서 싸운 전봉준 장군의 얼을 기리고 민족, 인권운동의 효시인 동학농민운동의 시대적 의미를 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