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농어업
남원 아영2지구 '과실전문생산단지' 조성사업 선정- 농림축산식품부 추진 과실전문생산단지 2022년까지 40ha 13억 투입

남원시가 FTA기금사업으로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하는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 공모에 응모, 전라북도에서는 유일하게 아영2지구가 선정되는 영광을 차지했다.

최근 남원시에 따르면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은 과수 주산단지를 대상으로, 용수 공급, 배수로 및 경작로 정비 등 생산기반 구축을 통해 경쟁력 있는 과실생산 거점지역을 육성하는 사업으로, 국비 80%가 포함된 전액 보조사업이다.

 본 사업에 선정된 아영면 일원은 해발470m의 고원분지를 이루는 천혜의 자연조건을 갖추고 있는 지역으로 전국 제일가는 흥부골 포도를 비롯한 고랭지 사과 등 전체농지의 30%이상이 과수원으로 조성되어 있어 과실전문생산단지 조성에 필요한 요건을 모두 갖추고 있는 지역이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아영면 2지구(아곡, 봉대, 인풍)에 2021년부터 2022년까지 수혜면적 40ha에 총 13억원(국비 10억 4,000만원, 시비 2억 6,000만원)을 투입 아영면 일원에 안정적인 과수 생산기반을 구축하여 전국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과실 주산단지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마련,

시장 경쟁력 향상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원시는 아영면 이외에도 송동, 주생, 금지, 대강, 인월, 덕과지구 등에 본 사업을 추진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영농활동에 필요한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남원시 과수 산업 발전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백종기 기자  baekjk0@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