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최문순 강원도지사 제1회 대한민국헌정대상 수상 '논란'
@중도유적 지킴이

최문순 강원도 지사에 대해 제1회 대한민국헌정대상 수상은 불가하다는 논란이 불거졌다.

한 시민단체가 수상자로 선정된 최문순 강원지사에 대해 '춘천 중도 선사유적지 파괴자'로 낙인찍고 이의를 제기한 것이다. 

지난 14일 서울 여의도 CCMM빌딩에서는 대한민국헌정회(회장 유경현) 주최로 ‘제1회 대한민국헌정대상’  시상식이 열렸는데 한 시민단체 회원들이 들이닥쳐 소동이 벌어졌다.

중도유적 지킴이를 자처한 이들은 "사회적 논란이 되고 있는 '강원도 춘천 선사유적지 레고랜드 건설공사'를 추진하고 있는 최문순 강원도지사에 대한 헌정대상 시상은 부적절하다"며 "대한민국의 정체성과 국체성을 상징하는 헌정대상 수상자 명단에 영국 왕실 자본인 레고랜드의 앞잡이가 되어 고대역사 말살에 앞장선 최 지사를 포함한 것은 국제적 넌센스"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오는 20일 진행될 강원도 국정감사에서도 헌정회가 최문순 강원도지사를 헌정대상 수상자중의 한명으로 선정한 것은 헌정대상의 가치를 떨어뜨리는 것이며 이를 당장 취소하라고 강력하게 요구할 계획이다. 

제1회 헌정대상은 헌정회가 올해부터 국정활동과 자치행정, 자치의회 3개 부문에 걸쳐 국회의원과 전국 특별ㆍ광역시장, 도지사, 시장ㆍ군수ㆍ구청장, 지방의회의장을 대상으로 후보 추천을 받아 헌법가치 수호, 국위선양, 국가미래전략 수립, 인재 양성에 기여한 공로를 종합 평가해 주는 상이다.

헌정회는 앞서 지난 7월 제20대 국회의원 중 14명에게 국정활동부문 헌정대상을 수여했다.

이날 진행된 자치행정ㆍ자치의회부문 수상자로는 최문순 강원도지사외에 황명선 논산시장,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등 49명이 선정됐다.

이하 명단=최문순 강원도지사, 양승조 충남도지사, 원희룡 제주도지사, 백군기 경기 용인시장, 안승남 경기 구리시장, 정하영 경기 김포시장, 김한근 강원 강릉시장, 김동일 충남 보령시장, 황명선 충남 논산시장, 박준배 전북 김제시장, 주낙연 경북 경주시장, 권영세 경북 안동시장, 정상혁 충북 보은군수, 김재종 충북 옥천군수, 유근기 전남 곡성군수, 윤상기 경남 하동군수,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박재범 부산 남구청장, 최형욱 부산 동구청장, 김우룡 부산 동래구청장,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 김정식 인천 미추홀구청장, 박정현 대전 대덕구청장, 장종태 대전 서구청장.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