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
경기도의회 사상 첫 임대주택관리 자회사 설립안 가결

경기도의회는 22일 임시회 본회의를 열어 경기주택도시공사(GH)가 추진하는 '임대주택 관리 전문 자회사 설립 출자 동의안'을 처리했다.

GH는 자본금 10억원을 출자해 경영기획, 사업관리, 감사 등 분야에 21명 규모로 초기 인력을 꾸려 내년 7월께 자회사를 출범할 계획이다.

자회사는 GH가 관리 중인 임대주택 1천4천여가구와 경기도가 임대주택 공급확대 정책에 따라 2018∼2022년 GH를 통해 공급할 계획인 4만1천여가구를 더한 5만5천여가구의 관리를 맡는다.

도의회는 GH가 추진하는 '화성 동탄2 A93 블록 공공주택(장기전세주택) 건설 신규 투자사업 추진 동의안'도 처리했다.

동탄2신도시 A93 블록 6만3천여㎡에 지하 2층, 지상 30층 규모로 20년간 거주할 수 있는 임대주택 965가구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3천124억원이며 내년 12월 착공, 2024년 6월 준공 목표로 추진된다.

도의회는 이날 2개 동의안을 포함해 총 127개 안건을 처리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