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12개국 글로벌청년과 함께하는 전북트래블마트 열려글로벌 청년 40명 전북안심관광홍보단 임명… 해외 온라인 홍보 기대

전라북도가 지난 18일부터 1박 2일 일정으로 익산 웨스턴라이프호텔과 도내 주요 관광지에서 ‘2020전북트래블마트’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북트래블마트는 전라북도와 시‧군, 유관기관(한국관광공사, 태권도진흥재단), 민간업체 등이 함께하는 공동협력마케팅 사업으로 올해 10번째를 맞이하였다.

이번 전북트래블마트에는 전라북도를 비롯한 30여 개 기관이 국내 주요 관광업계, 언론‧홍보 관계자 100여 명을 대상으로 각 시군의 관광자원과 체험여행 상품을 홍보하는 여행상담회와 관광설명회를 진행했다.

특히 올해 행사는 국내에 거주하는 12개국 35세 미만의 글로벌 청년을 대상으로 한 ‘국제청년회의(글로벌청년 스마트관광 네트워크샵)’와 ‘외국인 인플루언서 SNS 홍보 ’활동을 추가하며 온라인을 활용한 해외 홍보마케팅을 강화하였다.

이날, 글로벌청년 스마트관광 네트워크샵 1부 행사에서는 ‘스마트관광 전북 관광활성화’를 주제로 각 나라 대표단 발표, 자유토론, 질의·응답 등의 회의로 진행되었다.

이어진, 2부에서는 글로벌청년 전북 관광 홍보 발대식을 통하여 40명의 글로벌청년이 전라북도 안심관광 홍보단으로 활동하게 될 예정이다.

이들 안심관광 홍보단은 시‧군의 비대면 관광지를 중심으로 한 안전여행을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페이스북 등을 통해 해외 친구나 가족 등에게 전북의 숨겨진 매력을 알리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 밖에도 코로나19로 급속하게 변화하고 있는 관광 트렌드에 부응하기 위하여 관광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스마트 관광활성화’를 주제로 유용규 KT 전남‧전북법인 고객본부 본부장의 강연이 열렸다. 

이번 행사를 총괄한 윤여일 전라북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전북트래블마트에서 각국의 청년이 선호하는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싶었으며, 전북도는 이를 반영하여 안심 관광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자 한다”며 “이제는 코로나19와 함께하는 일상의 시대로써 이번 행사에 방역소독을 철저히하였다”고 덧붙였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