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괴산군, 선진체육도시를 위한 생활체육 인프라 구축에 박차- 모두가 행복한 ‘건강’ 괴산 발판 마련
반다비국민체육센터 조감도(사진=괴산군 제공)

충북 괴산군이 군민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생활체육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근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체육의 패러다임이 관람에서 직접 참여하는 생활체육으로 바뀌고 있다.

군은 이런 흐름에 발맞춰 군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생활체육시설의 확충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해 군은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개보수가 시급했던 △괴산종합운동장 개보수(16억) △야구장 및 론볼장 개보수(9억) 사업을 우선 추진해 공공체육시설을 이용하는 군민들이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그리고 괴산의 중심도시 괴산읍의 체육 인프라 구축을 위해 △괴산스포츠타운(165억원) △괴산반다비국민체육센터(110억원) △괴산파크골프장(15억원) 조성사업의 사전행정 절차 마무리에 박차를 가했다.

현재 괴산 파크골프장은 올해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이며, 괴산스포츠타운과 괴산반다비국민체육센터는 올해 실시설계 등의 사전절차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정부 공모사업으로 청안반다비국민체육센터(62억원)와 송면복합체육센터(32억원)의 사업예산을 확보했으며, 부흥다목적체육관(22억원)도 올해 준공을 목표로 공사를 추진하는 등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 면지역 체육시설 확충에도 힘쓰고 있다.

특히, 송면복합체육센터와 부흥다목적체육관은 농촌지역의 주민들과 학생들이 함께 활동할 수 있는 문화·체육 복합공간으로 조성돼 면지역 문화·체육 사각지대 해소와 주민 화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은 다른 면지역에도 이 사업을 점차 확대 시행해 나갈 예정이다.

이혜연 문화체육관광과장은 “군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다양한 생활체육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생활체육시설 확충과 공공체육시설 개보수에 주력하고 있다”며 “생활체육뿐만 아니라 전국 규모의 각종대회와 전지훈련을 유치할 수 있도록 체육시설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