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고한승 신임 바이오협회장 취임사 겸 신년메시지"바이오산업, 한국경제발전 마중물로 키울 터"

 

 

고한승 신임 한국바이오협회장은 '빅3 산업'인 바이오산업이 한국 경제발전의 마중물이 되도록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고 회장은 한국바이오협회가 29일 개최한 '2021 바이오업계 신년인사회'에서 취임사 겸 신년메시지를 통해 이렇게 전했다. 고 회장은 "코로나19 사태로 글로벌 공급 불안 및 투자 위축 이슈에 직면했지만 (우리나라의) 작년 수출 실적은 54%나 증가했고 (바이오산업은) 신성장동력으로의 입지가 공고해졌다"고 말했다.

고 회장은 "그간 우리나라 바이오산업은 짧은 기간 급성장하며 산업간 시너지 관점에서는 부족한 점이 있었다"며 "연대와 협력을 통한 산업계의 바이오네트워킹을 통해 한 단계 더 성장하게 할 생각이다"고 강조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영상으로 보낸 축사에서 "바이오산업이 작년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사상 처음 수출 100억 달러를 돌파하는 등 미래 먹거리를 책임지는 빅3 산업으로서의 위상을 다졌다"고 평가했다.

이어 "핵심기술 경쟁력 확보, 생산 역량 고도화, 규제 개선 등 정책 지원을 통해 올해를 바이오산업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로 만들겠다"고 성 장관은 말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