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
서울시의회 의장 "보편적 재난지원금 당장 지급" 주창

 

김인호(사진) 서울시의회 의장은 보편적 재난지원금을 시민들에게 지금 당장 지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의장은 22일 시의회 제299회 임시회 개회사에서 "시민 한 명 한 명이 겪는 유무형의 손실을 모두 확인해 피해자를 일일이 선별할 수는 없고, 코로나19가 끼친 피해는 너무나 다양하고 방대해서 지원의 사각지대를 없애기는 불가능에 가깝다"며 보편적 재난지원금을 강조했다.

그는 "모두를 향한 차별 없는 지원만이 시민에게 진정한 위로가 될 수 있다"며 "국민 모두에게 위로와 사기진작이 필요하다는 대통령의 심정도 서울시의회의 생각과 다르지 않다"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서울시와 자치구가 부담을 일정 부분 나누는 것도 실효적 방안이 될 수 있다"며 "4월 선거 이후로 고민을 미루는 것은 지금 우리의 책임을 방기하는 일"이라고 말했다.

김 의장은 서울시에 신속하게 보편 지급을 결정하고 의회와 구체적 방안을 논의해 달라고 주문했다.

양성희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