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코로나로 모바일뱅킹 이용액 45% 급증..."은행창구 한가"인터넷뱅킹도 20% 증가..대출 신청액 2.5배로 증가

코로나19 여파로 금융소비자들이 비대면 거래를 선호하면서 지난해 인터넷뱅킹 이용 실적이 크게 늘었다.

대신 은행창구는 지점수가 줄어든데다가 이용객도 크게 줄어 한가해졌다. 

한국은행이 5일 발표한 '2020년 국내은행 인터넷뱅킹서비스 이용현황'에 따르면 작년 18개 국내은행·우체국의 인터넷뱅킹(모바일뱅킹 포함) 자금이체·대출신청 금액은 1일 평균 58조6천579억원으로 2019년보다 20.6% 불었다.

2020년 인터넷뱅킹 서비스 이용 실적

2020년 인터넷뱅킹 서비스 이용 실적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인터넷뱅킹 이용 건수도 1천191만건에서 1천333만건으로 11.9% 증가했다.

이에 따라 인터넷뱅킹에서 모바일뱅킹이 차지하는 비중도 건수 기준 77.55%, 금액 기준 15.4%로 커졌다.

작년 말 국내은행의 인터넷뱅킹 등록 고객 수(여러 은행 등록 중복 합산)는 1년 사이 7% 늘어난 1억7천37만명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모바일뱅킹 등록 고객은 모두 1억3천373만명으로, 10.6% 증가했다.

2020년 인터넷뱅킹 등록고객 수

2020년 인터넷뱅킹 등록고객 수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