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여수산단에 ‘유해대기 측정시스템’ 운영

전라남도보건환경연구원(원장 박종수)은 8일 여수산단 등 악취관리지역의 악취·대기오염 현장 감시와 환경오염사고 신속 대응을 위해 도입한 ‘유해대기 측정시스템’운영 시연회를 했다.

시연회에서는 전남도의회 의원과 도ᆞ시군 환경담당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해대기 측정시스템’운영에 앞서 이동 차량 시연과 향후 운영방안을 논의했다.

‘유해대기 측정시스템’은 고성능 유해대기 측정 장비를 탑재한 차량과 드론을 활용해 실시간 현장 환경을 감시하는 시설이다. 국비를 지원받아 9억 6천600만 원을 들여 지난해 말 구축했다.

지정악취물질, 휘발성유기화합물 등 100여 종의 오염물질, 풍향ᆞ풍속ᆞ기온ᆞ기압ᆞ습도 등 기상인자를 실시간으로 측정해 대기 배출사업장의 합동점검과 여수산업단지 등 악취관리지역의 악취개선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시연회에 참여한 한 주민은 “이동 차량과 드론이 지역 대기를 실시간으로 감시한다고 하니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 아이들이 깨끗한 공기를 마시도록 힘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진성 기자  0031p@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