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여수 경도 해양관광단지 조성 본격화...미래에셋 1조 5천억원 투입

세계적인 관광 휴양지를 꿈꾸는 전남 여수 경도 해양관광단지의 숙박시설 건립이 본격 추진된다.

7일 전남도와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사업시행자인 미래에셋은 1조5천억원을 들여 경도 일원 2.14㎢ 부지에 6성급 호텔과 리조트·골프장·상업시설·해상케이블카 등을 갖춘 아시아 최고의 복합 해양리조트를 조성한다.

미래에셋 측은 지난해 6월 첫 삽을 뜬 이후 1단계 사업으로 생활숙박시설인 레지던스 호텔 건립에 나섰다.

21일 전남도의 건축 심의를 거쳐 7월쯤 착공할 것으로 알려졌다.

숙박시설 건립이 추진되면서 대상 부지에 있는 경호초등학교는 이설한다.

일부에서는 생활형 숙박시설 건립에 대해 '부동산 개발'이라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온다.

여수시의회 송하진 의원은 최근 시정질의에서 "미래에셋이 경도에 투자하는 목적이 결국은 지가 상승에 따른 차익과 부동산 개발 이익 아니냐는 부정적인 시각이 팽배하다"며 "해양관광단지라는 본래 목적에 맞도록 지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는 "투자이민을 장려하고 비수기에도 관광단지를 활성화하려면 장기형 숙박시설이 필요하다"며 "우려하는 것처럼 주거형 숙박시설로 변질이 안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