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농어업
부안군, 수미햇감자 홍보·판촉 집중푸드플랜 임시매장 등 전국 동시 다발적 직거래 행사 개최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지난 20일 본격적인 수확철을 맞아 지역에서 생산되고 있는 부안수미햇감자의 우수성을 알리고자 푸드플랜 임시매장에서 직판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동진강 주변의 미네랄이 풍부한 간척지에서 생산돼 포슬포슬한 최상의 맛을 자랑하고 품질이 좋은 부안감자의 우수성을 적극 홍보·판촉 하고자 마련됐다.

올해 부안감자 재배면적은 2062동의 대규모 시설하우스에서 총 3711톤의 수확량과 81억원의 소득이 예상된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직판행사에 나선 농민들을 격려하고 부안감자가 전국 최고의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부안군 직원들이 홍보판매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권익현 군수는 행사에서 부안감자를 알리는 홍보맨으로써 감자 구매를 적극 독려했으며 앞서 지난 5일에는 감자수확 현장을 방문해 농가들을 격려하기도 했다.

군은 이번 판촉행사에 이어 변산농협 로컬푸드와 경기도 광명시 등 10개 자매도시 등에 부안감자 홍보·판촉을 위한 협조 공문을 발송했으며 20~21일 서울특별시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된 K웰리스 푸드-투어리즘에서 부안감자 판매를 위한 현장접수 등 다양한 판촉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부안감자의 직거래 확대를 통해 전국 최고의 소득작목으로 육성해 도시의 청년들이 부안에서 창농을 꿈꿀 수 있는  시범모델을 만들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