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역사
고창을 뒤엎을 주민 문화기획자 양성(재)고창문화관광재단, 3기 고창 전문 문화기획자 양성 교육생 모집

(재)고창문화관광재단은 3기 고창 전문 문화기획자 양성 교육인 ‘엎(없)는 학교’ 교육생을 10일부터 2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고창에서 활동하고 내 삶의 문제를 문화적인 방법으로 함께 해결하기를 희망하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서류 심사를 통해 20명 이내의 교육생을 선발한다. 특히, 청년(만 19세~39세)일 경우 우선 선발의 기회를 제공한다.

‘엎(없)는 학교’는 자신의 삶과 고창 나아가 지구의 문제를 어떻게 함께 엎을지 고민하는 과정이다. 교실, 선생님 등 기존 수업 형식에 얽매이지 않고 격의 없이 각자의 삶을 기획하고 함께하는 문화를 만들어가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번 교육은 지역 내 숨어있는 공간에서 진행하는 현장 위주의 교육이며 총 8회 과정으로 ▲오리엔테이션 ▲탐색 과정 ▲실행 과정 및 멘토링 ▲결과공유회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재단 관계자는 “‘엎(없)는 학교’는 주민 주도형 문화 자치 실현을 위한 역량 강화 사업으로 지역 내 문화인력 발굴과 양성을 위해 기획했다”고 전했다.

한편, 총 49명에 수료생을 배출한 고창 전문 문화기획자 양성 교육은 올해로 3기를 맞이하여 고창군민의 문화 활동력을 증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고창문화관광재단 홈페이지(http://gct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